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웅진식품, 대영식품 지분 인수 추진…종합 식품회사 첫걸음

최종수정 2014.09.23 15:58 기사입력 2014.09.23 15:5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웅진식품은 대영식품의 지분 100%에 대한 양수도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웅진식품은 주스 브랜드 '자연은', 보리차 음료 브랜드 '하늘보리', 발효홍삼 '장쾌삼' 등 자연과 건강을 담은 음료와 건강식품을 제조, 유통 해 왔다. 웅진식품과 계약을 체결한 대영식품은 서울시 송파구에 위치한 건강식품 및 당과류 제조회사다.
웅진식품 관계자는 "음료 업계의 영업 이익률 정체에 따른 개선 방안 모색 과정에서, 기존 웅진식품의 발효홍삼, 알로에겔 등의 건강식품 부문과 시너지를 낼 수 있다고 판단되는 대영식품과의 양수도계약을 체결하게 됐다"면서 "웅진식품이 종합 식품회사로 거듭날 첫 걸음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웅진식품과 대영식품의 양수도계약 체결에 따라 기업실사가 진행되고 있으며, 최종 인수여부는 실사 이후 결정될 예정이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