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태환 자유형 400m 결승서 쑨양, 하기노 코스케와 '대격돌'

최종수정 2014.09.23 16:10 기사입력 2014.09.23 16:05

댓글쓰기

썝蹂몃낫湲 븘씠肄


박태환 자유형 400m 결승서 쑨양, 하기노 코스케와 '대격돌'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박태환(25·인천시청), 쑨양(23·중국), 하기노 코스케(20·일본) 세 선수의 재대결에 네티즌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21일 하기노 코스케가 금메달을, 쑨양이 은메달을, 박태환이 동메달을 목에 걸며 남자 자유형 200m 결승에서 한 차례 맞붙은 바 있는 세 선수가 오늘(23일) 저녁 8시 16분 재대결을 펼쳐진다.

박태환은 23일 인천 문학 박태환수영장에서 열리는 2014 인천 아시안게임 남자 수영 자유형 400m 결승에 진출했다.

앞선 예선 경기에서 하기노 코스케는 2조로 출전해 3분52초24로 조 1위를 기록했고, 3조에서 레이스를 펼친 쑨양과 박태환 역시 예선을 통과했다. 예선 통과 기록은 쑨양이 1위, 하기노가 2위, 박태환이 3위였다
한편 오늘 오후 8시 16분에 열리는 400m 결선에서는 예선 기록에 따라 박태환이 3번 레인, 쑨양이 4번 레인, 하기노가 5번 레인에서 경기를 펼친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박태환 결승진출, 부담 갖지 않길" "박태환 결승진출, 긴장하지 말고 실력 발휘하시길" "박태환 결승진출, 박태환 선수 힘내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