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외국인 국내 창업, 컨설팅부터 노하우까지 한번에

최종수정 2014.09.22 11:15 기사입력 2014.09.22 11:15

댓글쓰기

-서울시 제1회 외국인주민 창업기업 비즈페어 개최
[아시아경제 김재연 기자]서울시는 오는 24일 시민청에서 외국인주민 창업기업들을 대상으로 '제1회 외국인주민 창업기업 비즈페어'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시가 운영하는 외국인종합지원기관인 서울글로벌센터의 상담 및 교육 등을 통해 서울에서 창업에 성공한 외국인기업 중 패션, IT, 식음료, 출판, 무역업 등 다양한 업종의 15개 기업이 참여한다.

서울에 거주하며 창업에 성공한 외국인 기업들을 만나볼 수 있는 이번 행사는 약 300여명의 내·외국인 기업관계자뿐 아니라 관심있는 일반시민들도 참가가 가능하다.

이밖에 국내 중소기업 등 내·외국인 업체간 비즈니스 미팅들을 통해 다양한 형태의 협업이 이루어질 수 있는 자리 또한 마련된다.

시는 방문하는 결혼이민자, 귀화자, 유학생 등 창업을 희망하는 외국인주민은 선배 창업자들의 성공스토리를 직접 들으며 초기 사업운영 노하우 및 성공사례를 전수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현장에는 초기 창업기업인 참가업체를 비롯하여 방문 내·외국인 기업 관계자들을 위한 법무, 세무·회계, 특허 등 관련분야의 전문가 컨설팅 서비스와, 경영, 마케팅, 무역, 협동조합 등에 이르는 다양한 분야에 대한 무료상담을 부대행사로 운영한다.

참가를 희망하는 내·외국인주민은 서울시청 지하1층에 위치한 시민청 (시청역 4번출구)으로 직접 방문하면 되며, 자세한 사항은 서울글로벌센터 홈페이지(http://global.seoul.go.kr) 및 전화(2075-4106)로 안내 받을 수 있다.

김재연 기자 ukebid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