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요즈마-원아시아 MOU…아시아 진출 본격화

최종수정 2014.09.18 10:24 기사입력 2014.09.18 10:2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은정 기자] 요즈마그룹은 최근 싱가포르계 자산운용사인 원아시아인베스트먼트파트너스(원아시아)와 한국 및 아시아 신흥시장에 대한 공동 투자 및 스타트업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에 따라 양사는 초기단계의 스타트업 지원을 통한 일자리 창출 및 창업보육시스템 구축을 위한 상호 정보 교류, 공동 투자, 공동 R&D, 요즈마스타트업캠퍼스 조성 협력, 글로벌 네트워크 교류 등 관련 업무를 공동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갈 에길리히 요즈마그룹 회장은 "다수의 아시아 국가에 스타트업 플랫폼을 구축해온 원아시아의 아시아전략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한국을 중심으로 한 아시아 스타트업 허브를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요즈마그룹은 향후 3년간 한국 및 아시아 시장에 1조원을 투자하겠다는 계획 아래 한국에 요즈마그룹 법인(벤처 캐피탈 법인)을 설립할 계획이다. 또 요즈마 스타트업 캠퍼스를 한국에서 운영해 한국 스타트업들의 세계 진출을 지원할 뿐만 아니라 타 아시아 국가들의 스타트업들도 한국에 와서 창업하고 지원받을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싱가포르서 출범한 원아시아인베스트먼트파트너스는 해외 부동산 투자 및 개발, 채권 및 헤지펀드 운용, 사모펀드를 통한 벤처투자를 주요사업으로 하고 있다. 아시아를 주축으로 하는 신흥시장에 주로 투자하고 있으며 싱가포르를 거점으로 한국과 뉴욕에 지사를 운영하고 있다.
이은정 기자 mybang2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