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은비, 1년 전 선물처럼 다가온 소녀"…'엠카'의 따뜻한 배려

최종수정 2014.09.05 07:24 기사입력 2014.09.05 07:24

댓글쓰기

은비 사망 애도영상 [사진=Mnet 캡처]

은비 사망 애도영상 [사진=Mnet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은비, 1년 전 선물처럼 다가온 소녀"…'엠카'의 마음 따뜻한 배려

‘엠카운트다운’이 지난 3일 교통사고로 사망한 걸그룹 레이디스코드 멤버 고(故) 은비에 애도를 표했다.

4일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은 추모영상으로 시작했다.

영상 속 생전 방송에서 활동하던 은비의 모습이 밝고 예뻐, 어린 나이에 세상을 떠난 그에 대한 안타까운 마음이 배가됐다. ‘엠카운트다운’ 측은 '그녀의 명복을 빈다'는 글로 짧게나마 애도의 마음을 표현했다.

이날 MC 안재현과 정준영 역시 검은색 의상으로 무대에 섰으며, 두 사람은 방송 시작과 함께 레이디스코드 멤버들과 마음의 아픔을 나누며 “또 다른 멤버들도 진심으로 회복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레이디스코드 은비 사망 엠카운트다운 추모영상, 은비양 고인의 명복을 빈다" "레이디스코드 은비 사망 엠카운트다운 추모영상, 아 이거 보니까 또 눈물 나" "레이디스코드 은비 사망 엠카운트다운 추모영상, 가족들 어떡하냐" "레이디스코드 은비 사망 엠카운트다운 추모영상, 남은 멤버들 평생 슬프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