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개그맨 유세윤, 웹툰 작가 데뷔…매주水 다음서 연재

최종수정 2014.09.03 10:18 기사입력 2014.09.03 10:18

댓글쓰기

스마트폰에 빠져 개성을 잃어가는 현대인들 이야기 ‘유턴’


[아시아경제 양성희 기자] 개그맨 유세윤씨(34)가 웹툰 작가로 변신했다. 카카오 커뮤니케이션(대표 최세훈)은 유씨가 다음 주부터 웹툰 ‘유턴’을 선보인다고 3일 밝혔다. 웹툰은 매주 수요일 다음 ‘만화 속 세상’에서 만나볼 수 있다.

‘유턴’은 스마트폰에 빠져 개성을 잃어가는 현대인들에 관한 이야기다. 미래에서 온 주인공 ‘유세윤’이 유턴이라는 모임을 조직해 스마트폰으로 피폐해진 미래를 바꾸기 위해 나선다는 내용이다.
3일 첫 공개된 웹툰 ‘유턴’의 예고편은 실제 유씨의 중학교 2학년 당시 영상을 패러디한 것이다. 중학교 2학년 때 이미 스마트폰에 중독될 미래 상황을 예견했다는 의미를 담았다.

오는 10일부터 시작될 본편에는 유씨와 친분이 두터운 장동민씨, 유상무씨가 곳곳에 등장해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유씨는 “빠르게 미래로 가는 세상이 아쉬워 잠시 스마트폰에서 눈을 돌리고 현재의 행복을 충분히 느끼고 살았으면 하는 마음에 기획했다”며 “하지만 독자들이 웹툰을 보는 그 순간에는 스마트폰을 내려놓지 않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양성희 기자 sunghe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