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생활권계획 참여단 1000명 모집

최종수정 2014.08.31 13:26 기사입력 2014.08.31 11:15

댓글쓰기

서울시, 생활권계획 참여단 1000명 모집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서울시는 자치구와 함께 주민참여형 도시계획인 생활권계획 수립을 위한 참여단을 모집한다고 31일 밝혔다.

생활권계획이란 정교한 도시개발과 관리를 위해 3~5개 행정동을 묶어 도시기본계획을 세분화한 생활밀착형 상향식 도시계획으로, 시는 올해부터 서울시 전역을 5개 권역생활권, 140개 지역생활권으로 나눈 생활권계획을 전국 최초로 수립중이다.

앞서 박원순 시장은 지난해 4월 기자회견에서 '미래 100년 도시계획'을 발표하면서 주민 참여에 기반한 도시계획을 마련하겠다고 말한 바 있다.

서울시는 우선 지역의 문제점과 특성을 담아내기 위해 자치구별 30~50명의 참여단을 모집한다. 서울시 전체로는 총22개 1000여명 규모이다.

생활권계획 참여단은 2회 이상 워크숍을 통해 지역생활권의 발전 구상을 위한 주민 토론의 기회를 가지게 된다. 또 지역생활권의 현안 이슈와 지역 특화자원을 발굴하고 지역의 발전 방향과 생활서비스 시설에 대한 주민 요구 우선순위 등 다양한 의견을 제시할 수 있다.
참여단의 워크숍 결과는 서울시 생활권계획의 이슈별 계획 부문에 반영하며 참여단의 모든 의견은 생활권계획 참여단 리포트로 발간해 지역단위 정책을 수립하는데 활용할 예정이다.

모집 대상은 자치구별 시범지역생활권에 해당하는 행정동 일반 주민과 주민자치위원 10명 내외이다. 일반주민 5명은 공개 모집하고 주민자치위원 5명은 자치구 추천으로 선정한다.

생활권계획 참여단이 되고 싶은 주민은 대상 행정동을 확인한 후 자치구 담당자 이메일로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생활권계획 홈페이지(http://planning.seoul.go.kr)와 자치구 홈페이지 모집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제원 서울시 도시계획국장은 "지역주민이 지역에 대한 전문가라는 인식에서 출발한 생활권계획 참여단을 통해 서울시와 자치구가 지역 특성을 잘 반영한 맞춤형 도시계획을 수립하겠다"고 말했다.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