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원순 공들인 '수색역세권 개발' 난항

최종수정 2014.08.20 17:20 기사입력 2014.08.20 13:39

댓글쓰기

수색역 일대 전경

수색역 일대 전경



코레일 '수색 역세권 개발사업 민간사업자' 신청접수 실적 '0'
부동산 경기침체로 선투자 꺼려 사업 난항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서울시와 한국철도공사(코레일)가 야심차게 추진 중인 '수색역세권 개발사업'이 난항을 겪고 있다. 민간참여 방식으로 사업자 모집에 나섰으나 한 곳도 신청하지 않았다. 코레일이 제시한 기준이 사업성 확보에 부담을 줬다는 평가가 나온다.

20일 코레일에 따르면 지난 5월8일 수색역세권 개발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민간사업자 공모를 시작했으나 만료기간까지 100일간 참여업체가 전혀 없어 유찰된 것으로 나타났다. 코레일은 당초 다음 달 말까지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해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었지만 임자가 나타나지 않아 최소 6개월 이상 사업 지연이 불가피해졌다.

수색역세권개발 사업은 서울 은평구 수색동 380-1 일대 20만㎡ 땅에 영등포 타임스퀘어(연면적 37만㎡)보다 큰 규모의 상업ㆍ업무ㆍ문화 복합단지를 조성하는 프로젝트다. 앞서 서울시와 코레일은 상암DMC와 함께 이곳을 서북권 중심상업지로 조성하기 위해 지난해 8월 '수색역세권 개발 가이드라인'을 발표했다.
가이드라인은 수색역 구역(6만㎡)과 DMC역 구역(3만6000㎡)에 대규모 복합쇼핑공간과 엔터테인먼트 시설, 업무시설 건립을 유도하는 내용이다. 경의선과 공항철도, 6호선 통합환승시설과 BRT정류장 등을 만들어 교통여건을 개선하고, 수색역과 DMC역 사이 차량기지 이전 구역(4만4000㎡)에는 중소 규모의 업무시설, 오피스텔, 숙박시설 등을 건립한다는 내용이 골자다.

수색역 일대 개발안 예시도 (자료: 서울시)

수색역 일대 개발안 예시도 (자료: 서울시)



박원순 서울시장이 강북권 개발 핵심사업 중 하나로 공을 들인 대형 개발사업이어서 공모를 앞두고 열린 현장설명회에는 36곳의 업체가 참여할 정도로 관심이 높았다. 하지만 경기침체와 수익성 등의 측면에서 기업들이 선뜻 막대한 개발비용을 선투자하겠다는 결정을 하지 못한 것으로 풀이된다.

토지소유자인 코레일은 철도시설물 이전비용으로 설정한 770억원을 사전에 납부하도록 했고 초과분은 시행자가 부담하되 남는 액수는 코레일이 환수한다고 규정했다. 사업신청자로 선정될 경우 자산개발수입 등을 납부하도록 한 것 역시 부담이 됐던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에서는 사업시행자가 사업계획서의 내용을 위반하고 사업목적을 훼손하는 경우 별도의 최고 없이 사업협약을 해제할 수 있다고 규정한 것도 참여를 꺼리게 된 사유라고 설명하고 있다.

이에 따라 2016년 착공 계획은 틀어질 가능성이 높아졌다. 당초 코레일은 올해까지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해 내부심사ㆍ계획조정 기간을 갖고 내년께 사전협상자 선정에 착수하기로 했었다. 서울시와 코레일은 유찰된 원인 등을 분석해 사업계획 지침 등을 일부 조정할 계획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유찰 원인을 분석하는 작업에 착수해 개발사업 전문가들의 자문을 구하고 대응방안을 모색할 것"이라며 "시간이 많이 걸리는 사업인 만큼 사업자 부담을 줄일 수 있는 방향으로 코레일과 함께 조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코레일 역사개발처 관계자는 "설명회 당시 많은 업체들이 참여했는데 부동산 경기가 나빠 입찰결과를 낙관하기는 어려웠다"며 "공사 내부에서 논의를 거쳐 재공고를 내기 전에 다른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서울시내 대규모 프로젝트인 용산역세권 개발사업은 시행사가 금융비용을 조달하지 못해 무산됐고 133층 상암동 랜드마크타워 건립 계획도 용지대금 미납으로 착공이 늦어져 무산된 전력이 있다.
미디어 클러스터로 조성된 상암DMC에는 SBS, YTN, KBS미디어센터, MBC가 입주를 마쳤다.

미디어 클러스터로 조성된 상암DMC에는 SBS, YTN, KBS미디어센터, MBC가 입주를 마쳤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