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마트, 여름휴가·추석특수 미미<현대證>

최종수정 2014.08.20 10:05 기사입력 2014.08.20 10:0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현대증권은 20일 이마트 에 대해 이마트의 주가가 당분간 박스권 움직임을 보일 것으로 예상하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29만원을 유지했다.

이상구 현대증권 연구원은 "이마트의 7월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지난해 동기 대비 각각 1%, 19% 감소했다"며 "올해 여름은 날씨가 예년보다 시원함에 따라 여름용품 수요가 실종됐다"고 밝혔다.

또 새로운 사업인 온라인몰도 판촉 비용이 발생하면서 적자가 확대됐고, 창고형 매장 트레이더스도 신규점 출점으로 이익이 감소했다.

이 연구원은 "대형마트의 큰 성수기인 추석 연휴가 다가오지만 올해는 추석연휴 특수 효과도 예년보다 작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8월은 추석 선물용 예약 매출이 발생하는 시기이지만 올해는 여름 휴가 시즌에 추석 경기가 다가온 탓에 추석 특수에 대한 기대감이 떨어졌다"고 말했다.

이 연구원은 "경기회복 여부가 투자에 가장 중요한 변수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