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요환 육군총장 "병영문화 혁신, 가장 큰 과제"

최종수정 2014.08.12 06:56 기사입력 2014.08.11 19:3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김요환 신임 육군참모총장은 11일 "병영문화를 개혁하는 것은 현시점에서 우리에게 주어진 가장 중요한 과제"라고 강조했다.

김 신임 총장은 이날 오후 충남 계룡대 대연병장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구타와 가혹행위, 언어폭력이 존재하는 군대는 절대 하나가 될 수 없으며 전투에서 승리할 수도 없다"고 밝혔다.
그는 "병영 내 뿌리 깊게 박혀있는 악습을 쇄신하고 장병을 내 자식같이 돌봐야 될 뿐 아니라 진정한 전우애를 회복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병영 현장에서 상하가 고락을 함께하며 소통하고 공감해 진정한 전우애를 회복해야 한다"면서 "전우를 바라보며 전장에서 내 생명을 지켜줄 소중한 사람이라는 생각을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윤 모 일병 구타 사망 사건에 책임을 지고 사의를 표명한 권 전 참모총장도 이날 이취임식에 참석해 "이 시대와 국민은 군에 강력한 변화와 혁신을 요구하고 있다"며 "국민과 함께하지 못하는 군대는 승리할 수 없다는 걸 가슴에 되새겨 이 어려움을 극복하면 강하고 좋은 육군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