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철도공단, 중국 북경~심양간 고속철도 감리사업 수주

최종수정 2014.07.13 09:59 기사입력 2014.07.13 09:59

댓글쓰기

- 중국에서 13번째 수주, 35억원 규모

사업노선도

사업노선도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강영일)가 약 35억원 규모의 중국 북경~심양간 고속철도 감리사업을 수주했다.

철도공단은 지난달 30일 중국의 수도 북경을 출발해 동북지역 중심 도시인 심양까지를 잇는 경심고속철도(698km) 요녕구간 제3공구(劉家臥특대교 ~上河首대교 간 약 78km) 시공감리 용역의 최종 낙찰자로 선정, 지난 7일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중국 경심고속철도는 정부 재정사업(철로총공사89%, 요녕성정부11%)으로 향후 전 구간 개통 시 동북부 치치하얼에서부터 중국의 심장 북경을 경유해 동남부 광주에 이르는 동부 종단 고속철도(약 3800여km)로 이어지게 된다.

공단은 본 사업 수주를 위해 중국 현지 유력업체와 한ㆍ중 연합체를 구성해 제안서를 제출하기까지 지난 한 달간 숨 가쁘게 움직였고, 그 결과 독일, 프랑스, 이태리 업체 등과 치열한 경쟁을 거쳐 마침내 중국에서 13번째 사업계약을 수주함으로써 한국 철도의 국제경쟁력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공단 관계자는 "이번 중국 경심고속철도 발주사업 수주를 계기로 이후 발주예정인 중국 고속철도 사업에도 계속 수주 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