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北, "南 지방선거 결과는 보수정치권에 대한 경종"

최종수정 2014.06.08 17:36 기사입력 2014.06.08 17:3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전슬기 기자]북한이 6.4 지방선거 결과에 대해 보수 집권세력에 대해 경종을 울리는 계기였다고 평가했다. 북한 매체가 선거 결과에 대해 논평을 낸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이례적인 것이다.

조선중앙방송은 7일 이번 지방선거 결과를 전하며 "분노한 남조선 민심이 그대로 반영된 이번 선거 결과는 집권층을 비롯한 보수정치권에 심각한 경종을 울렸다"고 보도했다.

중앙방송은 이번 선거에서 새정치민주연합이 광역시·도 17곳 가운데 9곳을 승리했다며 "서울시장 선거에서는 큰 차이로 이기고 서울시 25개 구청 가운데 20곳에서 후보를 당선시켰다"면서 "호남 지역과 남조선 강원도 지역을 계속 차지했을 뿐 아니라 보수의지지 기반으로 돼온 충청도 지역을 탈환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새누리당은 "인천시와 경기도에서 근소한 차이로 후보를 당선시키고 자기의 텃밭이라고 할 수 있는 경상도를 가까스로 지켜냈다"고 전했다.

아울러 시·도 교육감 선거 결과에 대해서는 "진보세력이 압도적인 승리를 이룩했다"고 덧붙였다.
전슬기 기자 sgju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