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CJ제일제당 '드레싱', 리뉴얼로 프리미엄 라인업 강화

최종수정 2014.06.02 09:26 기사입력 2014.06.02 09:26

댓글쓰기

(사진: CJ제일제당)

(사진: CJ제일제당)


[아시아경제 장인서 기자]CJ제일제당은 '프레시안 드레싱'에 대한 전면 리뉴얼을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는 기존 '프레시안'과 '프레시안 by VIPS' 두 가지로 운영하던 드레싱 브랜드를 '프레시안 by VIPS'로 통일하고, 제품 디자인 또한 실용적이고 고급스럽게 변경해 프리미엄 드레싱 시장을 적극 공략하겠다는 전략이다.

이번에 리뉴얼하는 제품은 기존 '프레시안' 브랜드로 운영되던 제품군으로, '프레시안 오리엔탈드레싱', '프레시안 후르츠키위드레싱', '프레시안 요구르트드레싱', '프레시안 파인애플드레싱', '프레시안 오곡참깨드레싱', '프레시안 토마토1000아일랜드드레싱', '프레시안 아몬드드레싱' 등 총 7종이다.

또한 제품 상단에 프리미엄 스테이크하우스 VIPS의 로고를 새기며 프리미엄 이미지를 강화, VIPS와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를 꾀했다. 제품 특성에 따라 색상을 달리하고 제품 전면에 원료 중심의 이미지를 삽입해 차별화된 제품의 특성을 한눈에 알아보게 했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프리미엄 드레싱 시장은 최근 3년간 연평균 40%씩 성장하며 냉장 드레싱 시장 내에서 그 영향력이 커지고 있다"며 "앞으로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한 드레싱 제품의 맛과 품질 개선에 더욱 힘써 프리미엄 드레싱 시장을 적극 공략하겠다"고 밝혔다.
장인서 기자 en130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