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금융, 고용노동부와 일학습 병행제 정착 '맞손'

최종수정 2014.05.27 17:51 기사입력 2014.05.27 17:51

댓글쓰기

27일 이순우 우리금융그룹 회장(오른쪽)이 일학습병행제 운영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방하남 고용노동부 장관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7일 이순우 우리금융그룹 회장(오른쪽)이 일학습병행제 운영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방하남 고용노동부 장관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그룹은 27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고용노동부와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일학습병행제 운영 및 양질의 일자리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우리금융그룹과 고용노동부는 일학습병행제에 참여할 중소기업과 학습근로자를 공동으로 모집하고, 학습근로자가 금융 소프트웨어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1년 과정의 교육훈련을 제공하기로 합의했다.

특히 일학습병행제를 통해 금융IT 전문가로 성장한 훈련생들이 비슷한 수준의 자격·학력취득자와 동등하게 대우 받도록 할 예정이다. 일학습병행제를 금융서비스업 분야로 확산해 실무에 즉시 투입할 수 있는 전문가를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함께 양성한다는 의미도 있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고용노동부와 우리금융그룹은 일학습병행제 확산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공동으로 노력하기로 했다"며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상생하고, 능력 있는 사람이 대우 받는 사회를 만드는 데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