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CJ헬스케어, 영양수액 공장 준공

최종수정 2014.05.26 15:45 기사입력 2014.05.26 15:45

댓글쓰기

CJ헬스케어 곽달원 대표이사(오른쪽부터 세번째) 등 주요 임원진들이 TPN생산동 준공을 기념하 는 테이프 컷팅을 하고 있다

CJ헬스케어 곽달원 대표이사(오른쪽부터 세번째) 등 주요 임원진들이 TPN생산동 준공을 기념하 는 테이프 컷팅을 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CJ헬스케어가 영양수액(TPN) 공장을 준공하고 수액 제품 포트폴리오 확대에 나섰다.

CJ헬스케어는 지난 22일 충북 음성군에 위치한 CJ헬스케어 대소공장에서 곽달원 대표이사 등 CJ헬스케어 임직원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TPN 수액공장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 날 준공된 TPN 수액공장은 CJ헬스케어의 수액공장이 위치한 대소공장 부지에 총 1223㎡ 규모로 연 최대 200만 Bag(멸균공정 기준) 생산이 가능하도록 지어졌다. 지질 수액 및 3챔버 등의 TPN 수액제품을 집중 생산하게 된다.

CJ헬스케어는 이번 TPN 수액공장 준공으로 다양한 영양수액 제품을 출시하여 균형 있는 제품 포트폴리오를 구축, 이를 기반으로 수액제 시장 점유율을 대폭 높인다는 계획이다.

인구 고령화 및 암 등 중증환자 증가로 국내 영양수액 시장은 매년 평균 7%씩 성장해 2013년 1700억원 규모에서 2020년 2200억원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 중 TPN수액은 지난해 기준 1100억원 규모로 영양수액 시장의 절반이 넘는 비율을 차지하고 있으며 향후 성장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측된다.
곽달원 CJ헬스케어 대표이사는 “이번 TPN 수액공장 준공으로 기초수액제 외 영양수액제 포트폴리오를 확대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끊임없는 연구개발(R&D)로 다양한 제품을 출시해 국내외 시장에서 지속적인 성장을 이룸과 동시에 국민 건강 증진에 큰 역할을 하는 CJ헬스케어가 될 수 있도록 다같이 노력하자”고 말했다.

CJ헬스케어는 아미노산, 지질, 3챔버 등 영양수액 제품을 지속 출시할 예정이다. 특히 3챔버 제품을 중심으로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을 집중 추진하고 축적된 역량을 바탕으로 새로운 조성의 TPN 수액 제품을 개발하여 수액시장 내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한편 TPN 수액제는 음식물 섭취를 할 수 없는 환자에게 영양분을 쉽게 공급할 수 있는 영양 수액제로 하나의 용기에 방을 구분해 간편하게 혼합 사용할 수 있다. 포도당, 아미노산이 들어있는 2챔버 제품과 포도당, 아미노산, 지질 등 3대 영양소가 들어있는 3챔버 제품 등이 대표적이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