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문선 성남FC 대표, 박종환 감독 자진 사퇴건 공식 사과

최종수정 2014.04.22 17:43 기사입력 2014.04.22 17:43

댓글쓰기

신문선 성남FC 대표, 박종환 감독 자진 사퇴건 공식 사과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신문선 성남FC 대표이사가 선수를 폭행 논란으로 자진 사퇴한 박종환 감독 문제에 대해 사과했다.

신 대표는 22일 "선수 폭행 사태로 물의를 일으켜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이번 일을 계기로 더욱 심기일전해 성남FC가 모범적인 시민구단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그는 또 "성남FC의 전체 구성원은 박종환 감독님이 쌓아온 업적 이상으로 힘을 합쳐 구단 정상화를 위해 노력하겠다"면서 "다시 팬들의 사랑을 받는 팀으로 거듭나겠다"고 했다.

박 감독은 지난 16일 성균관대와의 연습경기 도중 김성준과 김남건 선수를 때려 논란에 휩싸인 뒤 이날 "해당 선수를 비롯한 모든 선수단과 성남FC 팬들에게 죄송하다"는 말을 남기고 자진 사퇴했다.

구단주인 이재명 성남 시장은 "어떠한 상황에서도 폭력은 결코 정당화될 수 없다"며 "하루 빨리 구단을 정상화하고 위기를 극복하는 저력을 보여 드리겠다"고 다짐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