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틴트, 서울 방방곡곡 누비는 '이색 홍보전'

최종수정 2014.04.07 11:11 기사입력 2014.04.07 11:11

댓글쓰기

▲ 랩핑카와 지하철 역사 광고로 이색 홍보전을 펼치고 있는 틴트 / GH엔터테인먼트 제공

▲ 랩핑카와 지하철 역사 광고로 이색 홍보전을 펼치고 있는 틴트 / GH엔터테인먼트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금준 기자]그룹 틴트가 서울 방방곡곡을 누비고 있다.

틴트는 최근 두 번째 싱글 '늑대들은 몰라요' 발매를 기념해 랩핑 버스를 마련, 서울 각 지역을 순회하고 있다. 아울러 주요 지하철 역사에도 광고를 게재해 이색 홍보전을 펼치는 중이다.
대중들에게 한 발 더 다가서기 위해 마련된 이번 랩핑 버스는 강남, 강서, 영등포, 일산, 대학로 등 서울 전역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오는 5월 초까지 운행될 예정이다. 무엇보다 빨간 망토 요정으로 분한 틴트의 다섯 멤버들의 버스 전면에 부착돼 시선을 모으고 있다.

또한 유동인구가 많은 지하철 1, 3, 4호선의 총 70개 역에서는 역사 안에 부착된 LCD 화면에 '늑대들은 몰라요' 뮤직비디오가 재생되며 길을 가던 시민들의 발길을 붙잡고 있다.

특히, 이미 각종 SNS를 통해 틴트 랩핑 버스 목격담이 올라오고 있으며 팬들 사이에서는 인증샷을 찍기 위해 직접 버스를 찾아다닐 정도라는 후문.
틴트 측 관계자는 "대중들에게 조금 더 친근하게 다가가고자 이번 마케팅을 기획하게 됐다. 틴트의 버스를 마주하게 되신다면 많은 관심 가져주시면 좋을 것 같다. 앞으로도 대중들은 물론 팬들에게 조금 더 친숙하게 다가가기 노력을 기울이겠다. 새 앨범으로 열심히 활동 중에 있으니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늑대들은 몰라요'는 남자들이 몰라주는 여자들만의 이야기를 재미있게 풀어낸 곡이다. 재미있는 가사와 중독성 있는 멜로디로 남자친구에게 꼭 한번 들려주고 싶은 소녀들의 마음을 담아내 여자들의 공감과 남자들의 흥미를 동시에 유발하고 있다.

이금준 기자 music@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스타화보

  • [포토] 김사랑 '완벽한 각선미' [포토] 클라라 '넘사벽 S라인' [포토]  현아 '단발로 변신'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