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한주택보증, 지난해 당기순익 1992억원 달성

최종수정 2014.03.28 14:18 기사입력 2014.03.28 14:18

댓글쓰기

대한주택보증 김선규 사장이 28일 열린 제21기 정기주주총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대한주택보증 김선규 사장이 28일 열린 제21기 정기주주총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대한주택보증이 지난해 1992억원의 당기순이익을 달성하며 3년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대한주택보증은 28일 서울 여의도 본사 11층 대회의실에서 제21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2013년도 재무제표안과 정관변경안 등을 의결했다.
대한주택보증은 지난해 출시한 전세보증금반환보증, 모기지보증 등 8개 정책지원 신상품의 성공적인 시장정착에 힘입어 전년보다 23% 증가한 총 65조원의 보증실적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또, 1992억원의 당기순이익을 시현하고 부채비율도 전년도 20.8%에서 18.1%로 감소하는 등 재무건전성을 강화했다. 대한주택보증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이익잉여금 330억원에 대한 주주배당을 실시할 예정이다.

김선규 사장은 "올해도 회사의 서민주거안정과 정부정책지원 역할을 강화하고, 정부의 공공기관 정상화 대책에 대해서도 국민 눈높이에 맞는 정상화 계획을 조속히 추진해 건전하고 모범적인 공기업으로서 국민 신뢰를 회복하겠다"고 말했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