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위례신도시 분양 열기 상가로 이어질까

최종수정 2014.03.02 08:00 기사입력 2014.03.02 08:00

댓글쓰기

3월부터 '송파 와이즈 더샵' 등 주상복합 상가 공급

송파 와이즈더샵 조감도

송파 와이즈더샵 조감도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위례신도시 지역 내 아파트 분양 열기가 상가로 옮겨 붙었다. 상가 분양률이 고공행진을 보이는 등 수요자들의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2일 업계에 따르면 '위례1차 아이파크 애비뉴'는 100% 분양이 완료됐다. '위례2차 아이파크 애비뉴'도 80%가 넘는 분양률을 기록 중이다. 특히 중심상업시설 트랜짓몰(Transit Mall) 북측에 위치한 C1-7 블록 소규모 근린상가 등도 이미 분양률이 50%가 훌쩍 넘는 등 높은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단지 내 상가의 인지도 높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분양한 위례신도시 A1-11블록 단지 내 상가 평균 낙찰가율은 214%에 달했다. 위례 A1-8 블록 단지 내 상가도 평균 낙찰가율 190%를 기록했다.

업계 관계자는 "작년 9월 공급된 위례1차 아이파크 애비뉴 상업시설에는 최고 5000만원의 웃돈이 붙은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위례의 경우 상당 부분 선분양을 하고 있는데도 이 정도 분양률을 보이는 것은 위례신도시에 대한 수요자들의 관심이 얼마나 높은지 알 수 있다"고 말했다.

따라서 향후 공급될 상가에도 수요자들의 관심이 쏠린다. 당장 이달 C1-4 블록에 위치한 '송파 와이즈 더샵'이 공급된다. 이 상가는 연면적 9767㎡에 지상 1·2층, 총 130여개 점포 규모다. 윤달범 AM플러스자산개발 소장은 "아파트 분양 당시부터 상가 분양에 대해 묻는 수요자들이 상당히 많았는데, 아파트 분양 이후에도 상가 분양 문의가 끊이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인근 공인중개소 관계자는 "트랜짓몰이라는 상징성과 희소성, 송파권역이라는 이점 때문에 중심상업은 물론 학원가로 인기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이밖에 A2-6블록과 A2-8블록 사이에 위치한 근린상가도 아파트 밀집지역에 위치해 배후수요가 풍부한 만큼, 수요자들의 관심을 끌 것으로 기대된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