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기황후' 주진모 "원나라 쪽 배우들, 실내 촬영 많아" 토로

최종수정 2014.01.20 15:10 기사입력 2014.01.20 15:10

댓글쓰기

'기황후' 주진모 "원나라 쪽 배우들, 실내 촬영 많아" 토로

[아시아경제 e뉴스팀]배우 주진모가 상대적으로 실내 촬영이 많은 원나라 쪽 배우들에 대한 부러움을 드러냈다.

20일 오후 경기도 일산 MBC 드림센터에서는 하지원 주진모 백진희 지창욱이 참석한 가운데 드라마 '기황후'(극본 장영철, 정경순, 연출 한희 이성준)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주진모는 "모든 배우와 스태프들이 힘들지만, 드라마를 잘 보면 원나라 쪽 연기하는 배우들은 대부분 실내 세트장에서 촬영을 하고 있다. 그래서 추위를 많이 느끼지 못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러다보니 고려 쪽 배우들의 차 안에는 방한 용품으로 가득 차 있다"며 "나도 내 트렁크에 대형 난로와 핫팩 수백개가 준비돼 있다. 모두들 추위와 싸우고 있지만, 원나라 쪽 배우들과 고려 쪽 배우들 사이에는 많은 차이가 있다"고 토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대원제국의 지배자로 군림하는 고려 여인의 사랑과 투쟁을 다룬 50부작 드라마 '기황후'는 현재 월화극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극 중반을 달리고 있는 '기황후'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