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기황후' 백진희 "오나미와 통화 했다, 기회되면 출연도"

최종수정 2014.01.20 14:54 기사입력 2014.01.20 14:54

댓글쓰기

'기황후' 백진희 "오나미와 통화 했다, 기회되면 출연도"

[아시아경제 e뉴스팀]배우 백진희가 '기황후' 속 타나실리 패러디를 재밌게 봤다고 밝혔다.

20일 오후 경기도 일산 MBC 드림센터에서는 하지원 주진모 백진희 지창욱이 참석한 가운데 드라마 '기황후'(극본 장영철, 정경순, 연출 한희 이성준)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백진희는 "나도 타나실리 패러디를 봤다. 사실 방송 전에 오나미 언니와 통화를 했었다"며 "다행히 나미 언니가 타나실리 캐릭터를 잘 살려 준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나도 기회가 된다면 그 방송에 출연하고 싶다"며 "타나실리 끼리의 만남이 어떨지에 대해서 벌써 이야기를 나눴다. 나도 궁금하다"고 전했다.

대원제국의 지배자로 군림하는 고려 여인의 사랑과 투쟁을 다룬 50부작 드라마 '기황후'는 현재 월화극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극 중반을 달리고 있는 '기황후'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