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기황후' 지창욱 "주변에 많은 후궁들, 즐겁게 촬영 중"

최종수정 2014.01.20 15:02 기사입력 2014.01.20 15:02

댓글쓰기

'기황후' 지창욱 "주변에 많은 후궁들, 즐겁게 촬영 중"

[아시아경제 e뉴스팀]배우 지창욱이 수많은 후궁들에 둘러싸여 촬영할 수 있는 환경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20일 오후 경기도 일산 MBC 드림센터에서는 하지원 주진모 백진희 지창욱이 참석한 가운데 드라마 '기황후'(극본 장영철, 정경순, 연출 한희 이성준)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지창욱은 "현재 많은 분들과 촬영 중이다. 일단 정말 감사드린다"며 "사실 그동안 정말 외로웠다. 타환 옆에는 아무도 없었다. 승냥이도 없었고, 근처에 있던 궁녀들은 모두 왕유만 좋아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사실 많은 후궁들과 촬영하면서 나 뿐 아니라, 모든 스태프들이 밝은 표정으로 촬영에 임했다. 앞으로 또 얼마나 많은 후궁들과 촬영할지 모르겠지만, 즐겁게 촬영 중이다"고 덧붙였다.

대원제국의 지배자로 군림하는 고려 여인의 사랑과 투쟁을 다룬 50부작 드라마 '기황후'는 현재 월화극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극 중반을 달리고 있는 '기황후'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