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사' 황정민 "한동욱 감독의 삶, 주인공 태일과 비슷" 폭로

최종수정 2014.01.13 17:31 기사입력 2014.01.13 17:31

댓글쓰기

'남사' 황정민 "한동욱 감독의 삶, 주인공 태일과 비슷" 폭로

[아시아경제 유수경 기자]배우 황정민이 한동욱 감독에게 '남자가 사랑할 때' 연출 제안을 한 이유를 밝혔다.

황정민은 13일 오후 서울 성동구 행당동 CGV왕십리에서 진행된 영화 '남자가 사랑할 때'(감독 한동욱)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한동욱 감독과 '부당거래' '신세계' 작업을 함께 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날 황정민은 "사나이 픽쳐스 대표와 예전부터 멜로영화를 해보자는 얘기를 했다"며 "흥행이 될지 안 될지는 모르겠으나 계속해서 이런 작업을 해야 하지 않나, 우리니까 할 수 있으니 용기를 가지고 해보자고 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이어 "이후 (한)동욱이한테 제안했다. 한동욱 감독과 작업을 '부당거래' '신세계'에서 함께 하면서 어떤 식으로 임한다는 걸 잘 알고 있었다"고 덧붙였다.

황정민은 또 "태일이라는 인물이 한감독과 비슷하다. 진짜 삶이 비슷해서 충분히 잘 할 수 있을 것 같았다"며 "몸에도 문신이 많다"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남자가 사랑할 때'는 평생 사랑과는 거리가 멀었던 남자 태일(황정민 분)이 사랑에 눈 뜨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렸다. 거칠게 보이지만 속마음은 순수한 태일의 서툰 진심에 호정(한혜진 분) 역시 서서히 마음을 연다. 개봉은 오는 22일.


유수경 기자 uu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