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사' 곽도원 "미연아, 사랑한다"…깜짝 고백에 현장 초토화

최종수정 2014.01.13 17:06 기사입력 2014.01.13 17:06

댓글쓰기

'남사' 곽도원 "미연아, 사랑한다"…깜짝 고백에 현장 초토화

[아시아경제 유수경 기자]배우 곽도원이 여자친구의 이름을 큰소리로 불러 현장을 초토화시켰다.

곽도원은 13일 오후 서울 성동구 행당동 CGV왕십리에서 진행된 영화 '남자가 사랑할 때'(감독 한동욱)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영화가 너무 감동적이라 눈물이 났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이어 "사랑하는 사람에게 이렇게 투명에 가깝게 사랑을 하고 있나 반성도 많이 된다"고 덧붙이며 "미연아, 사랑한다"고 외쳤다.

곽도원은 또 열애를 깜짝 고백한 것에 대해 "울컥해서 이렇게 됐다"고 말하며 "영화 찍을 때는 사랑하기 전이라 그런 감정이 없었다"고 털어놨다.

그는 또 "미연아, 사랑한다"고 한 번 더 외치며 손으로 하트를 그려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끝으로 곽도원은 "이 영화를 보고 지금 사랑을 하고 있는 분들은 더 따뜻하고 돈독해지고, 앞으로 사랑을 꿈꾸는 분들은 더욱 예쁘게 사랑이 그려질 수 있지 않을까 싶다"고 전했다.

한편 '남자가 사랑할 때'는 평생 사랑과는 거리가 멀었던 남자 태일(황정민 분)이 사랑에 눈 뜨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렸다. 거칠게 보이지만 속마음은 순수한 태일의 서툰 진심에 호정(한혜진 분) 역시 서서히 마음을 연다. 개봉은 오는 22일.


유수경 기자 uu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