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신년사 전문]김주하 NH농협은행장

최종수정 2014.01.01 15:03 기사입력 2013.12.31 15:41

댓글쓰기

사랑하는 농협은행 가족 여러분! 2014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희망찬 갑오년(甲午年) 새해를 맞아 임직원 여러분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함께 하시기를 기원합니다.

먼저, 어려운 여건에서도 농협은행의 발전을 위해 헌신적으로 노력해주신 임직원 여러분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지난해를 돌이켜보면, 대내외적으로 어려움도 많았지만 농협은행 출범 2년차로서, 무한한 저력과 가능성을 확인하고 적잖은 성과도 이룬 뜻 깊은 한 해였습니다.
치열한 경쟁을 뚫고 정부세종청사 2단계 단독입점, 금고재계약 100% 체결 등 공공금융 전문은행으로서의 위상을 높였고, 뉴욕지점과 베트남·북경사무소 개설을 통해 농협금융의 오랜 숙원이었던 해외 진출의 첫발을 성공적으로 내딛었습니다. 특히 적극적인 사회책임경영을 실천해 2년 연속 '사회공헌 1위 은행'으로 선정되는 등 사회공헌활동 선도은행의 위상을 재확인하기도 했습니다.

또한, 전 은행권의 손익이 큰 폭으로 감소했음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당초 목표에는 다소 못 미쳤지만 전년 수준의 손익을 달성했고, 여·수신, 신용카드, 퇴직연금 등 각종 사업부문에서도 상대적으로 높은 성장률을 기록했습니다.

이 모두가 우리 조직을 위해 묵묵히 헌신하고 있는 임직원 여러분의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던 결과라 생각합니다. 다시 한 번 여러분의 노고에 깊은 감사와 격려의 말씀을 드립니다.
존경하는 농협은행 가족 여러분! 올해도 우리를 둘러싼 대내외 여건은 그리 녹록지 않습니다. 세계경제는 완만한 경기회복세가 예상된다고 하지만, 여전히 주요국의 불확실성이 상존하고 있고, 국내경제도 가계부채 부담과 주택경기 침체 등 구조적인 제약으로 인해 뚜렷한 회복세를 확신하기 어려운 상황입니다.

이러한 여건 하에서 출범 3년차에 접어든 우리는 그 어느 해보다 더 큰 사명감과 자신감으로 이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올해를 농협은행의 새로운 도약의 해로 삼아야겠습니다.

사랑하는 임직원 여러분! 출범 이후 지난 2년간은 농협은행이 시장에서 기반을 다지는 해였다면, 금년은 이러한 기반을 바탕으로 효율성 극대화를 통한 시장 경쟁력 제고에 모든 역량을 기울여야 할 때입니다.

이를 실천하기 위해 우리 모두 다음 사항을 중점 추진해야겠습니다. 첫째, 고객에 대한 신뢰를 제고해야 합니다. 안정성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IT전환시스템 구축, 민원 감축 및 금융소비자 보호 강화, 농협은행 브랜드 가치 제고, 내부통제 및 금융사고 예방활동 강화 등을 통해 고객 신뢰 제고에 최선을 다해야겠습니다.

둘째, 안정적 수익 창출을 통해 농협의 수익센터 역할을 강화해야 합니다. 전통적인 예대마진 중심의 영업 한계를 넘어, 상대적으로 뒤지고 있는 비이자이익을 보강하고, 핵심적인 전략사업을 선정해 수익 창출을 극대화해야 합니다.

셋째, 건전성 제고와 리스크관리를 강화해야 합니다. 사전적인 리스크관리 강화와 부실채권 감축에 역량을 집중하고, 바젤Ⅲ 확대 시행과 선진국들의 양적완화 축소가 가져올 후폭풍에도 선제적으로 대비해, 어떠한 금융 위기에도 흔들림 없는 튼튼한 은행을 만들어야 하겠습니다.

넷째, 농협만의 차별화된 역량을 강화해야 합니다. 농협의 강점인 시니어 고객 특화은행 기반 강화, Youth 고객 등 미래고객 확보, 지역별 특성화 마케팅 추진, 유통과 금융의 협력 강화와 우투증권 인수 예상에 따른 시너지 창출, 협동조합 대상 선제적인 마케팅 기반 조성 등 농협만의 특화된 역량을 강화해 나가야겠습니다.

존경하는 임직원 여러분! 우리는 지금 시시각각 쏟아지는 수많은 정보와 무한 경쟁 속에서 살고 있습니다. 이러한 변화 속에서 경쟁력 있고 강한 조직으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열심히 일하는 직원이 우대받고, 신바람 나는 조직문화를 구축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이를 위해서는 작은 계획이라도 실천하는 문화가 조성돼야 할 것입니다.

“평범한 사람과 성공한 사람의 차이는 지식이 아니라 실천에 달려있고, 성공한 기업과 그렇지 못한 기업의 차이는 전략이 아니라 실행에 있다”고 했습니다. 여러분의 한 발 한 발이 모여 큰 길이 되고, 작은 성취가 모여 기적을 이룰 것입니다. 여러분과 함께라면 자신이 있습니다.

“여러 사람이 함께 내뿜는 뜨거운 숨결과 기운이 큰 산을 움직인다”는 중후표산(衆煦漂山)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농협은행 가족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즐겁고 신나게 일하면서 내뿜은 열기가, 우리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태산을 옮겨 놓는 결과로 나타나는 갑오년 한해로 만들어 갑시다.

다시 한 번 임직원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올 한해 청마(靑馬)의 힘찬 기운을 듬뿍 받아 임직원 여러분 모두 건승하시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