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영훈, 민주노총 위원장 사퇴

최종수정 2012.11.06 18:29 기사입력 2012.11.06 18:2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고형광 기자]김영훈 민주노총 위원장이 사퇴한다.

아직 임기가 두달가량 남았지만 내년부터 시행하기로 한 '임원 직선제'를 시행하지 못하게 된 것에 대한 책임을 지기 위해서다.

민주노총은 7일 오후 2시 민주노총 대회의실에서 열리는 제18차 중앙집행위원회에서 김 위원장과 강승철 사무총장이 공식 사퇴할 예정이라고 6일 밝혔다.

김 위원장은 지난 9월 임원직선제 유예안을 임시대의원대회에 안건으로 올리기로 하면서부터 위원장직에서 물러나겠다는 의사를 표명해왔다.

새 위원장을 뽑을 때까지 정의헌 수석부위원장이 위원장 직무를 대행할 예정이다.
고형광 기자 kohk0101@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