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BMW 코리아, 역삼 패스트레인 서비스 센터 신설

최종수정 2012.08.22 10:45 기사입력 2012.08.22 10:45

댓글쓰기

BMW 코리아, 역삼 패스트레인 서비스 센터 신설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BMW코리아(대표 김효준)가 공식 딜러인 코오롱 모터스가 22일 서울 강남구 역삼로에 패스트레인 서비스 센터를 국내 최초로 신설한다고 밝혔다.

패스트레인 서비스 센터는 필터나 오일, 브레이크 패드, 타이어 교체 등 작업시간 2시간 미만의 간단한 서비스를 전담한다. 이는 간편하고, 빠르게 정비를 받을 수 있는 새로운 개념의 서비스다.

새로 지어진 BMW 역삼 패스트레인 서비스 센터는 연면적 567.6m²(약 172평)에 대지면적 643.5m² (약 195평) 의 2층 규모로 1층에는 워크베이 8개를 갖춰 하루 40대의 정비가 가능하며, 2층에는 247.5m² (약 75평)의 쾌적한 대기실이 마련돼있다.

BMW 코리아 김효준 대표는 “BMW 역삼 패스트레인 서비스 센터는 최근 신차 판매 증가에 따라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AS 수요 충족과 함께, 빠르고 편리한 서비스로 고객 밀집도가 높은 강남 지역 고객의 편의를 더욱 극대화할 것”이라며 “한국 고객들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전세계에서 가장 먼저 도입된 서비스센터로, 올해 안으로 강남지역 1곳, 용산 지역 1곳에 패스트레인 서비스 센터를 추가로 신설하는 등 고객 편의 확대를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임철영 기자 cyli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