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해찬 "박근혜가 여왕? 지금이 봉건왕조시대인가"

최종수정 2012.08.22 10:24 기사입력 2012.08.22 10:24

댓글쓰기

민주당 이해찬 대표

민주당 이해찬 대표

[아시아경제 오종탁 기자] 민주통합당 이해찬 대표는 22일 "새누리당이 박근혜 후보를 여왕으로 만드는 대선 레이스에 들어간 것 같다"며 "우리나라가 봉건왕조시대로 돌아간 게 아닌지 우려스럽다"고 말했다.

이는 전날 새누리당 황우여 대표가 박 후보와 관련해 "대영제국은 빅토리아, 엘리자베스 여왕이 있었기에 발전할 수 있었다"고 한 것을 겨냥한 발언이다.

이 대표는 "박 후보는 5·16 쿠데타나 유신독재에 대해 과거의 이야기라며 더 이상 언급하지 않을 것을 고집하고 있다"며 "이렇게 역사 인식이 없는 후보를 여왕에 비유하는 새누리당이 집권하면 이 사회가 어디로 갈지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는 또 "지금은 1987년 6월항쟁 이후 민주주의와 시장경제를 발전시켜 보다 새로운 복지·평화국가를 만들어야 할 역사적 단계"라며 "그런데 박 후보와 새누리당은 5·16과 유신을 찬양하며 봉건왕조시대식 사고방식을 갖고 있다"고 비판했다.
오종탁 기자 tak@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