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T "키봇2는 다문화 가정 어린이들의 과외 선생님~"

최종수정 2012.07.03 09:41 기사입력 2012.07.03 09:4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심나영 기자] KT (회장 이석채)가 자사 유아용 로봇인 '키봇2'를 다문화 가정 어린이 교육용으로 지원한다. 3일 KT는 한국 다문화가족지원센터 협회(회장 박충환)와 전국 다문화가정의 어린이 교육을 지원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전국 204개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 '키봇2 스쿨강좌'가 개설된다. KT는 지자체 및 협회, 단체에서 키봇을 1개 살 때마다 무료로 1개를 더 주는 '1+1' 정책을 운영한다.
이와 함께 KT가 운영하는 200여명의 IT나눔 봉사단인 'IT 서포터즈'는 다문화 가족센터의 어린이와 부모를 대상으로 키봇2 활용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KT는 다문화 가정의 어린이들을 위한 통신시설 견학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하고, 국제통화카드를 제공하는 등 지원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강화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협약의 내용을 활용해 소외계층을 지원하고자 하는 지자체, 협회 및 단체는 스마트홈 전문상담센터(080-237-7979)나 전국 올레 플라자에 문의하면 된다.
계승동 KT 홈 세일즈 본부장은 "키봇2는 아이들에게 친숙한 로봇 형태의 생김새와 1만여 편의 다양한 교육용 콘텐츠를 보유하고 있어 어린이들을 위한 최고의 스마트 러닝 도우미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심나영 기자 sn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