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장동건 '옷핀' 왜 하나 했는데 이런 반전이"

최종수정 2012.06.16 14:56 기사입력 2012.06.16 14:56

댓글쓰기

"장동건 '옷핀' 왜 하나 했는데 이런 반전이"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SBS 드라마 '신사의 품격'에서 장동건이 하고 나오는 옷핀이 화제다.

'신사의 품격에서 건축사무소 소장 김도진 역으로 열연중인 장동건은 수트 왼쪽 깃에 두개의 옷핀을 착용하고 등장해 눈길을 사로 잡았다.
이 옷핀은 겉으로 보기에 특별한 것이 없어 보이지만, 사실 해외 명품 브랜드 제품으로 2개에 100만원 안팎의 고가 악세서리인 것으로 알려졌다.

장동건의 명품 옷핀을 접한 네티즌들은 "왜 하고 나오지 했는데 옷핀 가격 대반전이다" "옷핀 마저 명품이구나" "잊어버렸다간 큰일나겠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