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기석 "이계철 고문 영입시 KTF와 거래관계 고려"

최종수정 2012.03.05 15:09 기사입력 2012.03.05 15:0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임선태 기자]5일 국회에서 열린 이계철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증인으로 참석한 유기석 전 비씨엔이글로발 대표는 "이계철 후보자를 비씨엔이글로발 고문으로 영입한 이유는 KT 사장 출신이면 좋겠다는 내부 판단에 의한 것"이라며 "KT 사장 출신을 영입한 것은 당시 (비씨엔이글로발이) KTF와 거래하고 있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이 후보자는 "(유 전 대표가 말하는 사안은) 전혀 모르는 사안"이라고 해명했다.


임선태 기자 neojwalke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