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李대통령, 비상시 원유공급 요청..사우디 "적극 지원"(종합)

최종수정 2012.02.08 07:27 기사입력 2012.02.08 07:2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영주 기자] 사우디아라비아를 공식 방문중인 이명박 대통령은 7일(현지시간) 비상시 한국에 대한 안정적인 원유공급 지원을 사우디측에 공식 요청했다. 사우디측은 이에 적극 지원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李대통령, 비상시 원유공급 요청..사우디 "적극 지원"(종합)
이 대통령은 이날 수도 리야드 영빈관에서 알리 빈 이브라힘 알-나이미 사우디 석유광물부 장관을 접견하고,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주도국인 사우디의 석유수급 안정을 위한 노력을 높이 평가하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 대통령은 "세계 경제가 어려운 시기이기 때문에 기름값까지 오르면 경제위기가 오고, 산유국간 외교문제가 생기는 것까지 심각하게 고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나이미 장관은 이에 대해 "원유 수급에 대해 한국측의 어떤 요청과 추가 수요도 충족시켜 주겠다"고 화답했다.

이 대통령은 최근 이란 제재 움직임에 따라 국제 석유시장의 변동성이 커짐에 따라 사우디와의 원유 협력 채널을 강화하기 위해 이날 접견을 마련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대통령은 또 지난해 10월 아람코가 투자한 S오일 온산공장 확장 준공식에 나이미 장관이 참석한 점을 언급하면서 아람코의 한국 투자 사례처럼 한국의 경쟁력이 있는 분야와 신산업 분야에 사우디측이 적극 투자해줄 것을 희망했다.

아울러 한국 기업들이 라비흐 정유·석유화학단지 확장 사업과 라스 타누라 복합석유화학단지 건설 사업 등 대형 프로젝트에 참여해 사우디 경제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이 대통령은 8일 압둘라 알 사우드 국왕이 주최하는 만찬과 정상회담에 잇따라 참석해 양국간 현안에 대해 협의할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 양국 정상은 비상시 한국에 대한 안정적 원유공급 문제를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 대통령은 이와 함께 살만 빈 압둘아지즈 국방장관 접견, 한·사우디 비즈니스 포럼 오찬 참석, 자나드리아 축제 참석 등의 일정을 소화한다.


조영주 기자 yjch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