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그룹 "대출확인서 서명자, 나티시스銀 소속 맞다"

최종수정 2010.12.06 09:21 기사입력 2010.12.05 17:0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현대그룹은 5일 한 언론에서 제기한 프랑스 나티시스은행 대출 확인서 서명 의혹에 대해 "해당 임원은 나티시스은행 소속이자 넥스젠그룹에서 업무를 겸하고 있다"며 "문제될 것이 없다"고 밝혔다.

현대그룹 측은 이어 " 현대건설 채권단과 비밀 유지 확약을 했는데 문건 유출 경로에 대해 납득할 수 없다"며 "진상 파악에 나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오후 한 언론은 현대그룹의 프랑스 나티시스은행 대출 확인서를 입수해 서명 인물에 대해 문제가 있다며 1조2000억원이 넥스젠캐피탈의 자금일 수 있다는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는 의혹을 대변했다.
김혜원 기자 kimhy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