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日재무상 "시장 예의주시, 엔고는 달러약세 영향"

최종수정 2018.02.08 19:13 기사입력 2010.08.02 09:5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정선영 기자]일본 정부가 엔고에 대한 구두개입성 발언을 내놓고 있다.

노다요시히코 일본 재무상이 지난 30일 달러·엔 환율이 85엔대까지 떨어지자 구두개입에 나섰다.
노다 재무상은 일부 기자단에 대해 "환율의 과도한 변동은 경제와 기업 안정에 악영향을 줄 수 있어 바람직하지 않다"고 언급했다. 그는 "마켓 움직임을 주의깊게 보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엔고 지속에 대해 노다재무상은 "미국 경제에 대한 경계감의 영향을 받고 있다. 단순히 엔고라고 말하기보다 달러약세가 진행되고 있는 영향도 있다"는 시각을 언급했다.


정선영 기자 sigumi@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