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터파크도서, 아이폰용 전자책 어플 출시

최종수정 2010.08.02 09:16 기사입력 2010.08.02 09:1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인터파크INT 도서부문(대표 최대봉)은 2일 통합 전자책 서비스 ‘비스킷(biscuit)’의 아이폰 용 어플리케이션을 선보였다.

인터파크도서는 이로써 비스킷 전용단말기가 없는 고객도 아이폰 사용자라면 누구나 ‘비스킷’ 어플을 다운로드 한 후 전자책을 구매하고 읽을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e퍼브 콘텐츠와 이미지 뷰잉을 지원하는 아이폰용 ‘비스킷’ 어플에서는 6000 여종의 무료 콘텐츠를 포함, 국내외 유명작가들의 베스트셀러 작품, 해외원서 등 총 3만5000여종의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다.

아이폰의 특성에 맞게 최적화된 ‘비스킷’ 어플은 총 3가지 방식의 책장 테마화면을 선택할 수 있으며 목차보기, 북마크 등의 기능으로 페이지간 이동이 수월해지고, 뷰어 가로보기, 폰트 크기·스타일 변경 등이 제공된다.

또한, ‘비스킷’ 어플은 인터파크도서의 모바일 웹과도 연계해 전자책뿐 아니라 종이책 구매도 가능하게 했다.
최대봉 인터파크도서 대표는 "인터파크도서는 오늘 발표한 아이폰용 어플을 포함해 언제 어디서나 책을 읽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박소연 기자 mus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DAY 주요뉴스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원대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 마스크영역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