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김병욱 "정유라의 국내 소환, 적폐청산의 마무리 아닌 시작"

최종수정 2017.05.31 10:56 기사입력 2017.05.30 17:01

사진=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 트위터 캡처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이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의 국내 소환 소식에 "적폐청산의 마무리가 아니라 시작"이라고 말했다.

 

김병욱 의원은 30일 자신의 트위터에 "정유라의 국내 소환은 적폐청산의 마무리가 아니라 시작입니다"라면서 "모두가 공정하고 자유로운 기회를 누릴 수 있는 대한민국 건설을 위해서 제 모든 능력과 열정을 쏟아붓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정유라 특혜 의혹] 이대생들의 분노 '부끄러움은 왜 우리의 몫인가'"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유했다.

 

한편 덴마크 검찰의 한국 송환 결정에 불복해 현지 법원에 항소했던 정 씨는 항소를 포기하고, 오는 31일 오후 3시 5분(한국시각) 입국할 예정이다. 검찰은 정 씨를 입국 직후 즉각 체포해 수사할 계획이다.

 

아시아경제 티잼 윤재길 기자 mufrooki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