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캐스퍼, 과거 "누군가의 타깃될 수 있다는 말, 잘해야한다는 동기부여 돼" 발언 배경은?

최종수정 2018.02.14 14:12 기사입력 2018.02.14 14:12

캐스퍼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래퍼 캐스퍼가 육지담의 SNS 논란에 대한 견해를 밝힌 가운데, 그의 과거 인터뷰에 네티즌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캐스퍼는 과거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Mnet '쇼미더머니6'에 출연했을 당시 한 참가자가 '캐스퍼는 모든 래퍼들의 사냥감'이라고 말한 것에 대해 "누군가에게 타깃이 될 수 있다는 말은 오히려 얕잡아보지 않게 더 잘 해야겠다는 동기부여가 됐다"라고 밝혔다.

또한 실력보다 외모가 더 주목받는 것에 대해서는 "외모에 대해 스스로 언급한 부분이 없음에도 내가 말한 것처럼 방송이 돼 욕을 많이 먹기도 했다"라며 "이제는 어떤 평이라도 즐기면서 받아들이기 위해 노력 중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캐스퍼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에서 육지담과 강다니엘의 과거 관계를 설명하며 강다니엘의 빙의글과 관련된 육지담의 SNS 논란에 대해 견해를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