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정글의 법칙’ 조보아, 벌레 먹방도 상큼발랄하게

최종수정 2017.04.29 00:02 기사입력 2017.04.29 00:02

조보아 / 사진=SBS '정글의 법칙' 제공


배우 조보아가 사구벌레 먹방을 선보였다.

28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수마트라’에서는 첫 정글 생존에 도전한 조보아의 모습이 그려졌다.

병만족은 수마트라의 원시 부족인 멘타와이족의 주식인 사구나무 채취에 나섰는데, 사구나무를 손질하는 과정에서 사구벌레를 발견했다.

이에 멘타와이족이 병만족에게 사구벌레 시식을 권했다. 정글 생존 내내 겁 없고 호기심 많던 조보아 역시 꿈틀거리는 사구벌레의 모습에 당황했다.
그러자 옆에 있던 조보아의 동갑내기 친구인 크로스진 신원호가 먼저 자처하더니 꿈틀거리는 사구벌레를 한입에 먹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신원호의 모습에 용기를 얻은 조보아도 사구벌레 시식에 도전했다.

생 사구벌레를 입에 넣은 조보아는 언제 망설였나 싶게 벌레를 꼭꼭 씹어 먹으며 맛을 음미했고 “풀 씹는 맛”이라며 흡족해했다.

조보아는 여기서 멈추지 않고 한 번 더 사구벌레 시식에 도전했다. 조보아는 마치 과일을 먹는 듯 상큼발랄한 표정과 제스처로 차원이 다른 먹방을 선보여 멘타와이족의 족장에게 부족의 멤버로 인정받았다.

한편 ‘정글의 법칙’은 매주 금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디지털뉴스본부 조아영 기자 joa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