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일본, 코스타리카와 경기 앞두고 세대교체…日 감독 "시간 낭비 않고 과감히 뛸 것"

최종수정 2018.09.11 17:02 기사입력 2018.09.11 17:02

댓글쓰기

모리야스 하지메 감독/사진=연합뉴스

모리야스 하지메 감독/사진=연합뉴스



11일 일본 축구 대표팀이 코스타리카와 A매치 평가전을 치른다.

지난 7일 홋카이도 삿포로에서 펼쳐질 칠레와의 경기가 자연재해로 취소되면서 이번 코스타리카와 치를 평가전이 모리야스 하지메 감독의 A매치 사령탑 데뷔전이 된다.

데뷔전을 앞둔 모리야스 하지메 감독은 "9월 A매치 두 경기가 예정돼 있었지만, 한 경기밖에 치를 수 없게 됐다. 소집부터 지금까지의 시간이 낭비되지 않도록 코스타리카전에 모든 것을 부딪쳐 보고 싶다"며 "선수들이 과감히 뛰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코스타리카는 개인의 수준도 높고 조직적으로 싸우는 강한 팀"이라면서 "일본이 조직력으로 월드컵에서 좋은 경기를 했으니 개인과 조직력 모두 보여줬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일본 대표팀 역시 세대교체에 나섰다. 모리야스 감독은 도쿄올림픽과 카타르월드컵을 고려하여 9월 A매치 명단에 어린 선수들을 대거 포함시켰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