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교육부, 서울 자사고 '대성고'→일반고 전환 "동의"

최종수정 2018.09.07 06:00 기사입력 2018.09.07 06:00

댓글쓰기

서울 자사고 중 3번째 확정 … 기존 학생들은 자사고, 신입생은 일반고 체제로 운영

교육부, 서울 자사고 '대성고'→일반고 전환 "동의"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서울 은평고에 있는 자율형사립고인 대성고등학교의 학생과 학부모들이 이 학교의 자사고 지정을 취소를 반대하고 있는 가운데 교육 당국이 일반고 전환을 최종 확정했다.

서울시교육청은 대성고의 자사고 지정 취소 동의 요청에 대해 교육부가 '동의'를 통보해 왔다고 7일 밝혔다. 이에 따라 대성고는 지난 2015년 미림여고와 우신고에 이어 서울시 소재 자사고 중 세 번째로 일반고 전환 학교가 됐다.

대성고는 당장 내년부터 자사고 지정이 취소되고 일반고로 전환된다. 이에 따라 서울교육청은 이날 '2019학년도 서울특별시 고등학교 입학전형 기본계획'을 변경·공고한다.

앞서 지난 7월25일, 대성고를 운영하는 학교법인 호서학원은 학생 충원률 저하, 중도 이탈률 증가, 재정 부담 증가 등으로 자사고 요건을 맞출 수 없다며 자발적으로 자사고 지정 취소를 신청했다. 이에 서울교육청은 7월31일 자율학교 등 지정·운영위원회 심의를, 8월14일 청문 절차를 거쳐 8월20일 교육부에 동의를 신청했다.
서울교육청은 대성고가 일반고로 전환되더라도 자사고로 입학한 현재 재학생은 졸업할 때까지 정상적인 자사고 교육과정을 이수하게 하는 등 재학생들을 보호하기 위한 장학과 컨설팅을 병행하기로 했다.

또 학교와 법인, 학생, 학부모가 참여하는 일반고 전환 추진협의체를 구성하고, 복합교육과정과 연계한 특별 프로그램 운영, 시설·기자재구입과 교육과정운영비 예산 5년간 10억원 추가 지원, 학교 교육공동체 간의 소통과 협의 등 안정적인 일반고 전환을 위해 행·재정적으로 지원하고, 일반고 전환 취지를 살릴 수 있도록 전환 계획 이행 여부도 면밀히 관리·감독할 예정이다.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