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주 "한국당, 강효상에 적절한 조치 취해야...외교 신뢰 무너뜨려"

최종수정 2019.05.27 09:57 기사입력 2019.05.27 09:57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 전진영 수습기자]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자유한국당은 강효상 의원의 불법행위에 대해 사과하고 적절한 조치를 취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강 의원은 국가기밀을 의도적으로 누설했다"면서 "국제사회에서 대한민국의 외교적 신뢰를 무너뜨리고 어느때보다 공고한 한미관계 두 정상의 신뢰를 흔들어놓았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이를 유출한 외교관도 어제 귀국했다고 전해 들었다"면서 "외교부의 강력한 대응 있어야 한다. 철저한 조사와 엄정한 처벌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인영 민주당 원내대표도 "한국당은 국익을 지킬 것인지 강효상을 지킬 것인지 선택하시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이 원내대표는 "한국당은 박근혜-최순실 사설 커넥션에 대해 우리 국민이 얼마나 분노했는지 명심해야 한다"면서 "우리당은 국가기밀 유출사건의 진상규명과 재발방지를 위해 취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취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외교부는 국가기밀사항을 사적 관계에 눈이 멀어 아무렇지도 않게 거리낌없이 제공한 해당 관료에 대한 즉각적 조치를 단호하고 분명하게 해주실 것을 요구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 원내대표는 황교안 한국당 대표에 "정부와 군은 입장 달라야한다는게 무슨뜻인가, 대놓고 항명하라는것인가"라고 비판했다. 이어 "노골적으로 내란을 선동하는것"이라면서 "자숙하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또 "장외에서 빙빙돌며 산불도 지진도 경기침체도 다 외면하고 민생을 파탄내시겠나"라면서 "황 대표의 진지한 성찰과 진지한 답변을 기다리겠다"고도 말했다.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전진영 수습기자 jintonic@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