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빈폴, '이제 서른' 두번째 작품 장범준 음원 공개

최종수정 2019.04.24 08:37 기사입력 2019.04.24 08:37

댓글쓰기

빈폴, '이제 서른' 두번째 작품 장범준 음원 공개

[아시아경제 차민영 기자] 빈폴 30주년 캠페인 '이제 서른'의 두번째 작품 장범준의 음원이 공개됐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올해 빈폴 브랜드 론칭 30주년을 맞이해 세대를 초월하는 소통을 기대하며 음악을 소재로 한 이제 서른 캠페인의 두번째 음원인 장범준의 '그대 떠난 뒤' 리메이크 곡을 공개했다고 24일 밝혔다.


장범준이 부른 그대 떠난 뒤는 지난 1989년 사랑과 평화의 원곡으로 윤종신의 프로듀싱을 거쳐 뉴트로풍의 리메이크곡으로 탄생됐다.


빈폴과 월간윤종신은 이번 장범준의 음원 공개와 함께 뮤직비디오 등 컨텐츠를 바탕으로빈폴의 30주년 기획 상품을 중심으로 한 뉴룩을 선보였다.


운종신은 지난달 '멋(부제 서른에게)' 음원 공개 이후, 이달에는 본인이 직접 프로듀싱한 곡을 음악플랫폼 '월간윤종신'을 통해 장범준의 목소리를 담아 세상에 알렸다.

윤종신은 올해 뮤지션으로서 30주년을 맞았고, 이번 프로젝트에 참여한 아티스트인 장범준, 태연, 아반자카파는 모두 서른살이 됐다. 패션 브랜드 빈폴과 함께 이제 서른 프로젝트를 하게 된 배경이다.


장범준은 "가수로서 깨달음이 많은 시기인 서른을 맞아 대한민국 최고의 프로듀서와 작업하게 돼서 너무 영광이다"라며 "1989년의 원곡을 봄의 남자이자 서른 살을 맞은 나만의 목소리와 감성을 담아 표현했다"고 말했다.


한편 이제 서른 프로젝트의 세번째 주자 태연은 다음달 김현철의 '춘천 가는 기차'를, 6월에는 어반자카파가 김완선의 '기분 좋은 날'의 리메이크곡을 차례로 선보일 예정이다. 또 7월에는 이번 캠페인에 참가한 윤종신, 장범준, 태연, 어반자카파와 함께 '이제 서른 콘서트'를 개최할 예정이다.




차민영 기자 bloom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행운의 숫자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