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짜’ 직주근접 단지는? 안양호계 두산위브

최종수정 2019.02.11 10:09 기사입력 2019.02.11 10:09

댓글쓰기

‘진짜’ 직주근접 단지는? 안양호계 두산위브

산업단지 및 기업과 가까운 위치에 분양하는 신규 단지들이 출퇴근의 편의성을 바탕으로 꾸준히 인기를 끌고 있다. 이러한 지역은 인구 유입으로 주거환경이 개선될 여지가 높은데다 탄탄한 수요층까지 갖출 수 있어 분양하는 단지들마다 순위 내 모집가구수를 모두 채우며 높은 경쟁률을 기록하고 있다.


지난해 3월 강원 춘천시에서 공급된 ‘춘천 센트럴타워 푸르지오’는 870가구 모집에 2만3517건이 접수되며 최고 158대1, 평균 27.03대1의 경쟁률로 마감된 바 있다. 이 단지는 바로 인근에 ‘삼성SDS 춘천센터 도시첨단산업단지’가 들어설 예정에 있어 그에 대한 기대감이 높았던 것으로 분석된다.


이러한 단지들은 가격에서도 강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해 7월 포스코건설이 대전 유성구에서 분양한 대덕밸리·신성국가산업단지 인근의 ‘반석 더샵’은 전용 84A㎡(6층)가 지난해 12월 3억6130만원(국토교통부 실거래가)에 거래됐다. 분양가(3억3330만원) 대비 3000만원 가량 웃돈이 붙었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수도권 산업단지나 서울 오피스 밀집 지역의 주변단지들은 상주 및 유입 인구가 증가해 생활 인프라가 발달되는 경우가 많다”며 “특히 산업단지 등에는 젊은 직장인들이 많아 중소형 단지의 경우 실주거용뿐만 아니라 임대 수익형 상품으로도 인기가 높다”고 말했다.


이 가운데 들어서는 안양호계 두산위브는 지하 2층~지상 최고 37층, 8개동, 전용면적 36~84㎡ 총 855가구로, 이 중 임대와 조합원분을 제외한 414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으로 공급된다. 일반분양물량을 전용면적별로 살펴보면 △36㎡ 20가구 △43㎡ 5가구 △59㎡ 15가구 △70㎡ 159가구 △84㎡ 215가구 등 100% 중소형으로만 이뤄져 있다.

단지는 지하철 1·4호선 환승역인 금정역이 직선거리로 1㎞ 이내에 위치해 있어 이를 통해 서울 용산역이 30분대, 사당역이 20분대 이동이 가능하다. 광역도로망도 풍부하다. 서울 외곽순환도로 산본IC와 평촌IC가 가까운 것을 비롯해 제2경인고속도로, 서해안고속도로, 영동고속도로, 수원~광명간 고속도로, 1번국도 등이 가까이 있어 차량으로 타지역에 이동하기 수월하다.


홈플러스(안양점), 롯데백화점(평촌점), 뉴코아울렛(평촌점), 롯데마트(의왕점), 안양농수산물도매시장, 평촌아트홀, 한림대학 성심병원 등 평촌신도시의 풍부한 생활 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고, 호성초, 호원초, 호성중, 호계중, 평촌시립도서관, 평촌학원가 등의 교육시설도 가까이 있다.


단지는 지난해 12월 진행한 1순위 청약접수 결과 최고 2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전 주택형 마감을 기록했다. 안양시 동안구가 청약조정대상지역에 선정된 이후 첫 분양 단지로 청약결과에 관심이 많이 쏠렸던 단지이다. 1순위 청약조건과 전매제한 규정이 까다로워졌음에도 불구, 1순위 마감에 성공하면서 인기를 입증했다.


안양호계 두산위브의 평균 분양가는 3.3㎡당 1,850만원대로, 발코니 확장과 함께 거실과 안방에 시스템 에어컨 무상 제공, 붙박이장 설치 등으로 수요자들의 부담을 덜어줄 전망이다.


‘안양호계 두산위브’의 모델하우스는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비산동 1100-1번지에 위치하며 입주는 2021년 12월 예정이다.




임소라 기자 mail0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