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열두밤' 한승연·신현수 5년 후 재회

최종수정 2018.11.09 22:40 기사입력 2018.11.09 22:40

댓글쓰기

'열두밤'에서 한승연과 신현수의 5년 후 재회가 펼쳐진다. / 사진=채널A 제공

'열두밤'에서 한승연과 신현수의 5년 후 재회가 펼쳐진다. / 사진=채널A 제공




[아시아경제 임주형 인턴기자] '열두밤'에서 한승연과 신현수의 5년 후 재회가 펼쳐진다.

9일 방송되는 5화에서 이들은 5년이라는 시간이 흐른 뒤 새로운 모습으로 서울을 찾는다.

방송 전 공개된 사진 속 서른 살의 한유경(한승연)은 긴 머리를 잘라버리고 깔끔하게 묶은 헤어스타일과 단정한 오피스룩 차림으로 한층 깊어진 분위기를 자아낸다. 반면 차현오(신현수)는 부슬부슬한 파마머리와 캐주얼한 복장을 하고 있어 과거보다 한결 자유로워진 기류를 풍기고 있다.

각자의 꿈을 이뤘을지 궁금증을 자극하는데 이어 두 사람이 있는 장소가 과거 함께 추억을 나눴던 성곽길이라는 점에서 더욱 눈길을 끈다. 다음 사진에서는 정체불명의 목걸이를 바라보는 한유경과 차현오의 모습이 보인다.
한편 채널A 미니시리즈 '열두밤' 5회는 이날 밤 11시 방송된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