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윤진이, '하나뿐인 내편'으로 드라마 복귀한다

최종수정 2018.08.11 00:28 기사입력 2018.08.11 00:28

윤진이 / 사진=킹콩 by 스타쉽 제공
윤진이 / 사진=킹콩 by 스타쉽 제공




배우 윤진이의 드라마 '하나뿐인 내편' 출연이 확정됐다.

10일 윤진이의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은 "윤진이가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 출연을 확정 지었다"며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하나뿐인 내편'은 28년 만에 나타난 친부로 인해 인생이 꼬여버린 한 여자와 정체를 숨겨야만 했던 그녀의 아버지가 '세상 단 하나뿐인 내편'을 만나며 삶의 희망을 되찾아가는 드라마다.

해당 프로그램에서 윤진이는 '장다야' 역을 맡는다. 장다야는 어릴 적 돌아가신 부친의 부재로 인해 가슴 속 상처를 지닌 인물로, 가수 유이가 배역을 맡은 캐릭터 '김도란'과 대립할 예정이다.
이날 윤진이는 "존경하는 작가님과 감독님, 선배님들과 함께 호흡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라고 전했다. 그는 이어 "시청자분들이 재미있게 드라마를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촬영하겠다"고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