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서울 구의동에서 승용차가 상가로 돌진해 2명 사망

최종수정 2018.07.12 20:29 기사입력 2018.07.12 20:29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 서울 광진구 구의동 아차산역 근처 이면도로에서 승용차가 행인들을 들이받고 상가로 돌진하는 사고가 발생해 2명이 숨졌다.

소방서에 따르면 12일 오후 5시 40분께 김 모(72) 씨가 운전하는 차량이 주차된 차와 보행자들을 친 뒤 마트를 들이받고 멈췄다.

이 과정에서 행인 2명과 차량에 있던 2명, 마트에 있던 4명이 차에 부딪혔다. 이들 중 1명이 현장에서 숨졌고, 다른 1명은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경찰은 김 씨가 취한 상태였을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사고 원인을 조사중이다.

서소정 기자 ssj@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