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KB자산운용, KB통중국4차산업펀드 출시

최종수정 2018.05.23 09:38 기사입력 2018.05.23 09:02

KB자산운용, KB통중국4차산업펀드 출시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KB자산운용이 중국과 홍콩, 미국 등에 상장된 중국 4차산업혁명 관련 기업에 투자하는 'KB통중국4차산업펀드'를 출시한다고 23일 밝혔다.

펀드는 회사 글로벌운용2팀이 해외위탁운용사 없이 직접 운용할 예정이다. 이 팀은 'KB통중국고배당펀드' 운용도 담당 중인데, 펀드는 지난 2015년 출시해 설정액 3000억원 규모로 성장했다.

해당 펀드는 4차산업 기술의 경쟁력, 정부 지원 등을 바탕으로 성장성이 큰 ▲인공지능(AI)와 빅데이터 ▲스마트폰 밸류체인 ▲반도체 굴기 ▲로봇과 공장자동화 ▲차세대 유니콘 등 테마 다섯 개를 선정해 각 테마의 선두기업에 투자한다.

대표적인 투자기업으로는 텐센트(TENCENT), 알리바바(Alibaba)등 세계적인 기업이 있다. 또 스마트폰 혁신과 자율차산업 성장 수혜를 입을 것으로 보이는 써니옵티컬(Sunny Optical)과 중국 AI산업 발전을 이끄는 아이플라이텍(iFlytek), 하이크비전(Hikvision) 등에도 투자한다.
김강일 KB자산운용 글로벌운용본부 매니저는 "중국은 디지털경제 규모가 가장 빠르게 커지고 있고 인공지능(AI) 등 4차산업혁명 분야에서 두각을 보이는 나라"라며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이는 모바일 금융, 생활서비스 뿐 아니라 정부차원에서 적극 육성하고 있는 반도체 산업도 크게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납입금액의 1%를 선취하는 A형(연보수 1.625%)과 0.5%를 선취하는 A-E형(연보수 1.275%, 온라인전용), 선취수수료가 없는 C형(연보수 2.225%)과 C-E형(연보수 1.425%, 온라인전용) 중에 선택가입이 가능하다. 지난 18일부터 국민은행, 펀드온라인코리아에서 판매 중이다.

지난 18일 기준 펀드평가사 제로인에 따르면 상장지수펀드(ETF)를 제외한 중국 주식형펀드 거래규모는 총 5조9796억원인데, 이 중 KB자산운용이 1조1277억원을 운용해 시장점유율 19%를 기록하고 있다. KB자산운용은 중국본토와 홍콩 및 범중국 등 관련 다양한 펀드를 운용하고 있고 직접운용 규모는 7000억원 수준이다.

이번 'KB통중국4차산업펀드' 출시를 계기로 KB자산운용은 시장점유율 확대와 함께 국내 중국펀드 대표운용사로 자리매김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