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샘스미스, 자신의 노래 부른 에스더김에게 “소름 돋았다” 극찬

최종수정 2018.04.17 13:55 기사입력 2018.04.17 13:55

사진=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4’ 화면 캡처



팝가수 샘 스미스의 내한 공연이 화제인 가운데 과거 에스더 김의 노래에 대한 샘 스미스의 평가가 재조명되고 있다.

샘 스미스는 과거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4’에 깜짝 출연해 도전자들의 노래 듣고 소감을 전했다.

당시 가수 에스더 김은 “(샘 스미스는) 내가 정말 좋아하는 가수다. 첫 번째 무대는 내가 가장 좋아하는 가수의 좋아하는 노래를 부르고 싶었다”라며 샘 스미스의 ‘Lay me down’을 열창했다.

에스더 김 만의 색으로 소화한 ‘Lay me down’ 무대를 본 샘 스미스 “정말 굉장하다. 보는 동안 소름이 돋았다”며 “앞으로 계속 연습하고 노래해 달라. 목소리가 정말 예쁘다”고 칭찬을 쏟았다.
샘 스미스의 칭찬에 에스더 김은 “샘 스미스가 칭찬해준 것도 모르고 샘 스미스 노래를 불렀다. 우연한 선곡이었지만 이번엔 정말 잘해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샘 스미스는 오는 10월9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현대카드 슈퍼콘서트 23 샘 스미스’를 진행한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