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김흥국도 미투? 보험설계사 성폭행 의혹…"그런일은 절대 없었다" 해명

최종수정 2018.03.14 20:27 기사입력 2018.03.14 20:25

김흥국 / 사진=SBS 제공
김흥국 / 사진=SBS 제공



가수 겸 방송인 김흥국의 성폭행 의혹이 제기됐다.

MBN '뉴스8'은 14일 김흥국에게 성폭행 당했다고 주장하는 A씨의 인터뷰를 보도했다. A씨는 2년 전 보험설계사로 일하며 지인의 소개로 김흥국을 알게됐다. A씨는 2016년 11월 지인들과 저녁 식사 자리에서 김흥국이 억지로 술을 먹였고, 깨어났더니 알몸 상태로 김흥국과 나란히 누워 있었다"고 주장했다. A씨는 두 번째 성폭행 당시에는 목격자도 있었다고 말했다.

하지만 김흥국 측은 이를 전면 부인했다. 그는 지인을 통해 “A씨와는 2년 전 술자리에서 우연히 만난 사이”라며 “단순히 술을 먹고 헤어졌을 뿐 성추행과 성폭행은 전혀 없었다”라고 해명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