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승민 "공천과정 비리·부조리 절대 용납 않겠다"

최종수정 2018.03.13 16:27 기사입력 2018.03.13 16:27

댓글쓰기

"경북, 바른미래엔 험지…道民에 믿음 주면 좋은 결과 가능"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유승민 바른미래당 공동대표는 13일 "돈이 한 푼이라도 개입된, 공천과정에서의 비리·부조리를 절대 용납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유 대표는 이날 오후 경북 포항시에서 열린 경북도당 개편대회에 참석해 "오로지 후보가 주민들을 위해서 도민을 위해서, 지역 발전을 위해서 열심히 모든 것을 다 던져서 일할 후보인지 따지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유 대표는 "경북은 전국 17개 시·도중 자유한국당의 지지세가 가장 강한 곳으로, 바른미래당에게는 제일 험한 지역"이라며 "더불어민주당도, 한국당도 아니고 바른미래당 후보를 찍어 달라고 도민에게 말씀드릴 수 있도록 몇 가지 기본적 원칙을 꼭 지켰으면 한다"고 전했다.

이어 유 대표는 "공천 방법 또한 공정하게 하겠다"며 "남은 90일 동안 정말 깨끗하고 참신한 후보 내세워서 도민에게 잘 할 수 있다는 믿음만 드릴 수 있다면, 경북에서 좋은 결과 반드시 만들 수 있다고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유 대표는 아울러 "대구·경북에서 스스로 보수의 대표라고 하는 한국당이 이렇게 지지도가 낮았던 적이 역사상 없었다"며 "이 때 바른미래당이 정신 차리고 기초단체장부터 광역단체장 선거까지 최선을 다해서 뛰어보자"고 밝혔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